[시놀로지NAS]두대의 시놀로지 NAS 간 공유폴더 동기화 (rsync)

올해 봄에 하나 더 구입해 사용하던 시놀로지 NAS인 DS220+에서 크리티컬 경고가 떴다. 함께 구입해 장착한 4 TB짜리 웨스턴디지털의 WD RED HDD가 전원 이상???으로 연결이 끊어졌다 다시 연결되었다고 뜬다. 그런데 리부팅해보니 경고가 뜨긴 했는데.. "지금은 문제가 없지만...."이라고 메시지가 나오면서 전면부에 계속 주황색 LED가 들어와 있다.

 

그 디스크에는 내가 작성한 수 많은 문서들...그리고 인터넷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없는 프로그램들과 20년 넘게 모은 가족사진(희귀한)은 물론 다양한 학습용 자료들이 들어있다. 총 용량은 2TB 정도 될 듯. 물론 가족사진과 문서 파일들은 원드라이브 2개에 모두 백업을 해놓긴 했다. 하지만 동기화 속도가 영~~느린지라 최후의 복구 수단일 뿐이다.

 

고민 끝에 팔까말까 고민하며 전원을 꺼놓고 있던 DS214play의 전원을 켰다.

그리고 DS220+의 5개의 공유폴더를 DS214play의 동일한 사이즈의 WD RED 4TB 하드디스크로 동기화해 보관하기로 했다. 

 

그 방법을 포스팅한다. 

두개의 시놀로지 NAS 간 rsync를 이용한 동기화 설정

rsync는 아주 오래된 유닉스에서부터 지원하는 신뢰할 수 있는 백업 및 원격 폴더 간 동기화 명령이다. 당연히 리눅스에서도 그대로 지원하며 시놀로지도 리눅스 기반 NAS 솔루션이므로 rsync를 편리하게 GUI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그냥 쉽게 생각하면 시놀로지는 GUI만 만들고 동기화 및 백업 기능은 모두 오래전 유닉스를 만든 천재적인 사람들이 모두 만들어둔거..라고 생각하면 된다.

 

어쨌든 이 포스트에서는 DS220+의 공유폴더에 있는 파일들을 DS214play로 최초 한번 전체 백업을 한 뒤 그 후부터는 파일이 수정되었을 때 동기화하는 설정을 설명한다. rsync는 단방향만을 지원함을 명심하자.

 

먼저 파일을 받을 DS214play에서 rsync 서버를 설정해준다. 간혹 양쪽에서 해야한다고 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그런 사람들은 기본적으로 리눅스나 rsync를 모르는 사람들이다.

DS214play에서 rsync 활성화

 

rsync 서비스를 활성화하면서 ssh 암호화 포트를 지정해준다. ssh를 별도로 활성화 해야하는지는 테스트 하지 않았다. 내 경우에는 이미 SSH가 활성화되어 있던지라...이미 사용하고 있는 ssh 포트를 그냥써줬다. 

 

백업 파일을 받아줄 DS214play에서는 rsync 서버만 활성화시켜주면 된다.

 

다음은 백업할 파일이 있는 DS220+에서의 작업이다.

 

rsync는 지나치고...그 옆에 보면 고급 탭이 있다.

시놀로지NAS의 공유폴더 동기화
시놀로지 NAS의 공유폴더 동기화

 

아래로 주~~욱~~ 내리면 "공유 폴더 동기화"라는 메뉴가 보인다. 그리고 그 아래에 "작업 목록" 버튼이 보인다. 이 버튼을 누른다.

 

당연히 아무런 작업도 없다. "생성" 버튼을 눌러 동기화 작업을 등록한다.

rsync를 사용한 동기화 작업 목록

 

동기화 작업의 이름을 입력한다.

공유폴더 동기화 작업 이름

 

동기화할 원본 공유 폴더 선택. 여러개를 선택했는데 하나씩 여러개의 동기화 작업을 등록해도 무방하다.

동기화할 원본 공유폴더 선택

 

아래의 체크박스 내용을 잘 읽어보기 바란다. 최초 동기화 시에는 비어있는 원본과 동일한 공유폴더를 만든다. 이때 만약 동일한 이름의 공유폴더가 이미 있다면 그 공유폴더의 이름을 임의로 변경한단 얘기다. 

 

최초 동기화 이후 언제 동기화할 것인지를 묻는 질문이다.

동기화 시간

 

공유폴더의 파일이 변경될 때 마다 자동으로 동기화고자 한다면 위 처럼 "수정 시 동기화 실행"을 선택하면 된다. 수동으로 할 수도 있고 주기적으로 동기화 타이밍을 설정할 수도 있다.

 

마지막으로 설정 값을 확인해준다. 여기서는 매일 오전 10시에 동기화를 수행하도록 했다.

공유 폴더 동기화 설정값 확인

 

등록된 공유폴더 동기화 설정.

공유 폴더 동기화 작업 등록 화면

 

잠시 기다리면 최초 동기호가 이루어지면서 DS220+의 파일들이 DS214play에 백업되기 시작한다.

 

DS214play에 가보니... 이미 만들어져 있던 "10.문서고" 라는 공유폴더가 이름이 변경되고 동일한 이름의 공유폴더가 새로 만들어진 뒤 DS220+의 "10.문서고"에 있는 파일들이 백업되고 있다.

공유 폴더 동기화 중

 

DS214play의 CPU는 30%까지 사용율이 올라간다. 꾸준히 30%를 유지하더라는 이야기... 그리고 트래픽은 60 MB/s의 속도가 평균적으로 유지된다. bps로 환산하면 480 m bps다.

 

DS214play에서 본 공유폴더 동기화 상태.. 현재 동기화중이라고 표시되어 있고 페어링된 대상이 ds220+임을 알 수 있다.

공유 폴더 동기화 상태

 

 

#시놀로지NAS #ds220+ #공유폴더동기화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