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구입한지 8년하고도 10개월 되어가는 1번 승용차 포르테GDI... (구입후기 : https://blogger.pe.kr/182)

연비도 아직은 잘 나오고 GDI엔진의 가장 큰 문제인 노킹현상도 느껴지지 않을만큼 관리에 신경쓰고 있다. 엔진오일은 합성유(Kixx PAO 0w30)로 주행거리 8,000Km마다 꼬박꼬박 갈아주고 있고 3만 정도에 한번씩 오일라인 플러싱도 해주고 있다. 게다가 9만 쯤 뛰었을 때 정지시 RPM 불안정(오르락~내리락)으로 인해 스로틀 바디의 카본청소까지 해주었다. (스로틀 바디 카본청소 후기 : https://blogger.pe.kr/477)

하지만, 주행거리가 누적되다 보면 어쩔 수 없이 발생하는 타이어의 편마모로 인해 주행시 속도에 따라 간격이 달라지는 툭~툭~툭~하는 바닥 소음과 휠 밸런스의 무너짐으로 인한 승차감 저하는 어쩔 수가 없다.

그리고 얼마 전 옆지기와 장거리를 다녀오다 발생한 위험했던 상황에서 앞쪽 휠에 충격이 가해져 휠(핸들)의 조향이 많이 틀어졌다. 당연히 타이어도 조금 손상되었을 테고, 다행스럽게도 알루미늄휠이 찌그러지거나 하지는 않았다. (어차피 타이어는 교체해야 했다)

그래서 과감히 타이어 네개를 모두 교체하기로 하고 단골 오토오아시스(오토오아시스 동양7점)에 방문했다. 오토오아시스 동양7점은 지금 살고 있는 곳으로 이사온 뒤 여러 정비소를 방문해보고 점찍은 정비소인데 오토오아시스 직영점인데다 정비사님이 기능장이고 경력도 매우 풍부하신 분이시라 신뢰할 만하여 10년 넘게 단골로 삼고 있는 곳이다.



견적을 받는데... 타이어가 처음보는 브랜드 였다. 하긴.. 마지막으로 타이어를 교체한게 4년 쯤 되었으니 타이어 시장도 많이 변한듯 하다. 추천받은 것은 오토오아시스에서 표준으로 판매하는 듀라티(Duratti)라는 회사의 라이단즈(Rydanz)라는 브랜드였다. 제품명은 로드스터(Roadster) R02 다.

타이어에도 에너지소비효율 등급이 있었다. 그다지 효율이 높지 않은데... 그 이유는 광폭이기 때문이란다. 그리고 효율이 높으려면 마찰계수를 줄여야 하는데..그러면 코너링이나 제동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무조건 효율이 좋은게 좋은건 아니라는 설명도 곁들여 주신다.

결국 이 타이어는 고급제품이라기 보다는 가성비가 좋은 타이어인데 승차감이나 제동력 등에서 가성비를 따지는 사람에겐 좋은 선택이라고 한다. 하긴 나처럼 얌전하게(?) 운전하는 사람은 퍼포먼스를 따지는 건 아닌 듯 싶다. ^^

참고로 듀라티는 미국의 기술로 중국에서 생산하는 그런 타이어라 미국에서도 많이 사용한다고 한다.

그리고 뒷 바퀴의 브레이크 패드... 이건 포르테 구입 후 9년 째지만 처음 교환한다. 새로운 브레이크 패드가 장착된 사진인데... 주변부 금속엔 녹이 참 많이도 슬었다. 

라디오의 광고에서 많이 들었던 상신 하드론 브래이크 패드다.

엔진오일은 내가 매번 교환하는 GS칼텍스에서 만드는 합성유 Kixx PAO1 0w30이다. 이 오일은 1리터짜리 한병이 인터넷 최저가 약 8,000원 정도다.

하지만 아래 정비명세서를 보면 한병에 25,410원을 받는다. 사실 인터넷 최저가와 비교하더라도 매우 비싸다. 그래선지 영등포에 있는 유진상사나 인터넷 쇼핑몰에서 구입한 뒤 별도의 공임만 받고 교환해주는 정비소를 찾아가기도 한다. 그 번거로움을 감수할 수 있다면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엔진오일을 교환할 수 있기는 하다.

내가 몰라서... 이렇게 비싼 듯 보이는 정비소에서 엔진오일을 교환하는 것은 아니다. 다 이유가 있다.

엔진오일을 교환할 때는 찌꺼기 오일을 얼마나 잘 빼내느냐가 중요하다. 제대로 엔진오일을 교환하려면 플러싱이라는 과정을 거쳐야 할 만큼 찌꺼기 오일을 빼내는 것이 중요하다. 그 과정을 얼마나 성의있게 해주느냐가 엔진오일 교환 시 가장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타이어는 3+1 이벤트를 하고 있어 4개 가격 644,000원에서 1개 가격인 161,000원이 할인되어 있다. 타이어 교환할 때는 휠 밸런스도 잘 맞춰야하기에 공임이 4만원이 들었다. 그리고 조향상태(핸들)가 틀어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휠얼라인먼트는 4만원이 청구되었다.

할인을 반영하여 결제금액이 815,830원인데.. 뚝~잘라 80만원만 결제했다.

다음 번 타이어를 바꿀 때 즈음에는 전기차로 차를 바꿀 생각이다.